> 세종시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세종시-울산시‘자율주행차 산업 선도’힘 모은다
14일 업무협약 체결…국가혁신클러스터 사업 연계 실증 협력
2019-10-14 오후 6:06:58 이상수 기자 mail lss7758@hanmail.net


     

     


    <세종_울산 자율주행협약>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울산광역시(시장 송철호)와 손을 잡고 자율주행차 기술 개발 및 서비스 실증, 산업 육성에 나선다.

     

    시는 14일 울산시청에서 이춘희 세종시장과 송철호 울산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자율주행차 개발 및 서비스 실증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협약식에는 안성일 산업부 지역경제정책관과 윤석무 세종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장, 차동형 울산테크노파크 원장도 함께 참석해 양 지역의 상생 협력을 위해 역량을 집중키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울산시는 전기·수소차 등 친환경 자동차를 기반으로 자율주행차를 개발하고, 세종시는 개발된 자율주행차를 이용해 자율주행서비스 실증과 상용화를 추진하게 된다.

     

    이외에도 양 도시는 국가혁신클러스터 사업, 자동차부품기업 협력사업 등 공동협력의 필요성을 인정하는 분야에서 상호 협력한다.

     

    세종시는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 지정 등을 통해 BRT, 중앙공원 등을 활용한 자율차 운행 실증을 지속 추진할 계획으로 실증에 최적화된 테스트베드의 이점을 가지고 있다.

     

    울산시는 차량·사물 간 통신(V2X) 인프라를 구축하고, 지난해에는 전국 지자체에서는 최초로 자율주행차 임시운행허가를 취득하는 등 미래형 자동차 부품 신기술 개발 사업에 적극 투자해 왔다.

     

    세종시는 이번 협약으로 자율주행차 관련 부품기업의 동반성장 및 국내 자율주행 서비스 상용화의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양 도시의 상생 발전은 물론, 지역성장의 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자율주행실증 규제자유특구로 지정된 세종시와 산업기반을 잘 갖추고 있는 울산시가 자율차 산업 분야 혁신성장의 동반자가 될 것이라면서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지역의 자율차 관련 부품기업 간 활발한 교류와 기술협력 등 좋은 시너지를 만들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세종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10-14 18:06 송고
    세종시-울산시‘자율주행차 산업 선도’힘 모은다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세종특별자치시 가름로 255-1 푸르지오시티 2차오피스텔 1029호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세종 아00037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3일
    TEL : 044)865-7758 / FAX : 044)862-7758 / 대표 : 한성동 / 발행인 : 이경하 / 편집인 : 이상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수 044)865-7758
    Copyright©2015 세종시민일보.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