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의회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세종시 도시교통정책 근본적인 수술에 나서야
자유한국당 세종시당,송아영
2020-01-06 오후 7:21:28 세종시민일보 mail lss7758@hanmail.net

    <자유한국당 세종시당,송아영 위원장>

     

    자유한국당 세종시당(위원장 송아영)은 세종시민의 혈세가 투입되는 세종지하철1호선(대전지 하철1호선 연장)은 기존의 BRT 노선과 분리하여 중복투자를 방지하고 주민들의 편익이 최대화될 수 있도록 하며 상업중심지역과 주거 밀집 지역 교통난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전면 노선 수정에 나설 것이다.

     

    최근 세종시의 도시교통정책은 방향과 목적을 상실했다. 오랜 기간 검토되고 확정되었던 세종2030(2014)에 담긴 도시철학을 손바닥 뒤집듯 부인했을 뿐만 아니라 세종시의 잠재 성장 동력을 심각하게 훼손하고 있는 상황에 이르렀다.

     

    종시가 국토균형발전과 행정수도라는 높은 이상 실현의 산물이기에 정부세종청사를 중심으로 하는 교통체계의 중대성을 부인할 수는 없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세종시민의 혈세로 국가시설인 정부세종청사 교통문제를 해결해야할 당위성이 있다고 할 수는 없다. 국가시설인 정부세종청사에 필요한 교통망은 국비로 더욱 완벽하게 건설하는 것이 원칙에 맞다. 부채의 늪에 빠진 세종시가 정부세종청사를 위한 교통망 구축하는데 빚을 내가면서까지 시비를 쏟아 부어야할 당위성은 없다. 시비는 세종시민을 위해서 사용한다는 분명한 원칙을 세울 때이다.

     

    현 이춘희 시장이 수립하고 추인한 세종2030계획(2014)은 신도심과 조치원을 중심으로한 구도심의 균형발전을 핵심적인 도시철학으로 표방하고 있다. 그러나 최근 이춘희 시장이 이를 근본적으로 훼손하려는 징후를 보이고 있어 심각한 우려를 감출 수 없다. 시대적 소명을 상실하고 도시정책의 근간을 흔들면서까지 눈앞의 표 계산에만 몰두한 다면 분노한 시민의 지탄을 피할 수 없을 것이다.

     

    세종시당은 이미 수차례 세종시내 교통 소외 문제에 대한 근본 해결책으로 세종시 1생활권 1번국도 BRT 보조노선에 대한 교통 서비스를 즉각 시행할 것을 촉구한 바 있다. 세종시민의 교통 편의는 평등하게 이동 권리라는 시대적 소명의식을 가지고 마땅히 시행되어야 할 사안인 것이다. 이제 검토니 뭐니 미적거리지 말고 즉각적으로 시행에 나설 것을 다시 한번 거듭 촉구한다.

     

    종시당은 조만간 2020415일 우리 세종시의 미래를 결정하게 될 총선 공약을 해 시민의 편의, 정부세종청사의 교통망, ·구도심간 균형발전, 교통소외지역해소 방안 등을 담은 세종시의 장기 발전을 견인하고 세종2030에 담긴 도시철학에 부합하는 완전히 새로운 도시교통체계를 제시할 계획이다.

     

     

     

    \

    <저작권자©세종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20-01-06 19:21 송고
    세종시 도시교통정책 근본적인 수술에 나서야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세종특별자치시 가름로 255-1 푸르지오시티 2차오피스텔 1029호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세종 아00037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3일
    TEL : 044)865-7758 / FAX : 044)862-7758 / 대표 : 한성동 / 발행인 : 이경하 / 편집인 : 이상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수 044)865-7758
    Copyright©2015 세종시민일보.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