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부청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LH, 국내 최초로 조성공사 전 과정 스마트건설
행복도시 5-1생활권에 첫 적용
2019-08-31 오전 10:29:57 이상수 기자 mail lss7758@hanmail.net

    <LH, 국내 최초로 조성공사 전 과정 스마트건설 업무협약>

     

    LH(사장 변창흠)가 국내 최초로 조성공사 전 과정에 드론, 로봇, IoT, 빅데이터 등 첨단 스마트기술을 적용한다.


    이에 따라 이르면 2020년 하반기부터 LH에서 개발하는 대규모 건설 현장에서 원격제어 등 자동화 건설 장비를 운영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LH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인 행복도시 5-1생활권 조성공사에 측량·설계의 초기단계부터 시공·현장관리에 이르기까지 스마트 건설기술을 전면 적용한다고 29일 밝혔다.


    국토부가 지난해 10월 발표한 ‘스마트 건설기술 로드맵’에서 제시한 ‘스마트 건설기술 활용기반 구축’ 계획을 주도적으로 시행하는 첫 사례다.


    이를 위해 LH는 29일 세종특별본부에서 볼보그룹코리아, LGU+ 등 15개 스마트 건설기술 관련 기관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LH는 행복도시 5-1생활권 조성공사에 건설자동화 기술을 활용한 시공 원격제어, 5G망을 이용한 실시간 현장영상 전송 등 다양한 스마트기술을 적용해 작업 생산성과 안전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LH는 행복도시 5-1생활권 개발을 위해 드론을 활용한 ‘토지현황 3D 측량’을 이미 마쳤다. 드론 측량은 건설현장에서 필요한 측량성과물과 데이타를 즉시 얻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3차원 정보 디지털모형)을 활용한 실시설계도 진행 중이다. 그동안 소규모 건축설계에만 활용하던 BIM을 대규모 부지 조성공사에 적용하는 것도 이번이 첫 사례다.


    김수일 LH 세종특별본부장은 “이번 시도를 통해 국내 건설현장의 시스템 중심 운영 문화를 정착시키고 건설 산업의 틀을 바꾸는 계기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세종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8-31 10:29 송고
    LH, 국내 최초로 조성공사 전 과정 스마트건설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세종특별자치시 가름로 255-1 푸르지오시티 2차오피스텔 1029호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세종 아00037 / 등록연월일 : 2015년 2월 3일
    TEL : 044)865-7758 / FAX : 044)862-7758 / 대표 : 한성동 / 발행인 : 이경하 / 편집인 : 이상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수 044)865-7758
    Copyright©2015 세종시민일보. All right reserved.